국민의힘 대표 출마한 홍문표 의원, 민생 청취 위한 영등포 대창신협 간담회 개최
상태바
국민의힘 대표 출마한 홍문표 의원, 민생 청취 위한 영등포 대창신협 간담회 개최
  • 김성민 기자
  • 승인 2021.04.28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민경제 실핏줄 신협 역할 강조하며 민생경제 활성화 약속’
홍문표 의원
홍문표 의원

 

[시사매거진]국민의힘 당 대표 출마를 결심한 홍문표 의윈(예산·홍성군)은 지난 27일 영등포 대창신협 이일희 이사장을 비롯한 임원들과 함께 서민경제와 민생동향을 살피며 금융기관의 제도적 보안 방안에 대하여 폭넓은 의견을 나눴다.

특히 이번 간담회는 홍문표 의원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서민경제 침체와 민생경제 활성화를 위한 정책을 마련하는 등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하기 위한 일환으로 마련됐다.

홍문표 의원은 “신협은 서민경제 버팀목이자 경제의 실핏줄로서 지역사회와 조합원의 이익을 추구하며 대한민국 발전과 함께 해오고 있다”며 특히,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은 우리사회 계층 간 불균형을 해소하며 국민 권익 향상에 모범이 되어주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코로나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민생경제를 위해 무이자 신용대출 지원과 납입유예, 긴급생활지원 등 코로나19 비상대책위원회를 가동하며 은행에서 소외된 서민과 소상공인 등 사회 경제적 약자들의 큰 버팀목이 되어주고 있는 신협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금융기관 특성을 살려 우리사회 곳곳에서 다양한 사회활동을 펼쳐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영등포 대창신협 이일희 이사장은 “지역사회 목소리를 직접 보고 듣기 위해 서민의 금융기관인 신협을 방문해 준 홍문표 의원에게 감사하다“며 ”국회가 서민 경제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 줄 수 있도록 홍문표 의원이 앞장서 주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홍 의원은 “지난해 코로나로 인해 경영상 피해를 본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임대료를 지원해주는 법안 등을 발의하며 벼랑 끝에 내몰려 있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해 앞장 설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김성민 기자  ksm950080@gmail.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