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진, "문재인 정권 4년...악몽의 연속"
상태바
조원진, "문재인 정권 4년...악몽의 연속"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1.05.10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사진_뉴시스)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사진_시사매거진)

[시사매거진]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는 10일 오전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무능하면서도 불법을 일삼는 문재인 정권 4년동안 집값은 폭등하고, 청년 체감실업률은 역대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부동산 악몽, 실업 악몽, 백신 악몽 등 그야말로 악몽의 연속”이라면서 “대한민국에서 정말 태어나서는 안되는 문재인 좌파독재정권은 지금이라도 즉각 물러나야 한다”고 말했다.

조 대표는 “문재인 정권 4년에 공정한 대한민국은 사라지고 불공정한 사회가 되었고, 정의의 나라는 불의의 나라, 거짓의 나라가 되었으며, 자유민주주의 나라는 독재의 나라가 되었다”면서 “최장집 고려대 명예교수의 말처럼 ‘한국 민주주의의 위기는 촛불 시위부터 시작됐다’는 말의 의미를 되새겨 볼 필요가 있다. 결국, 촛불은 혁명이 아니라 권력찬탈에 불과하고 문재인 권력찬탈 정권은 심각한 정통성에 문제가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문재인 정권은 국민 통합의 문제를 꺼낼 자격도 없지만 박근혜 대통령의 즉각 석방이 국민의 명령을 받드는 길”이라면서 “얼마나 더 악랄하고 지독하게 정치보복을 할 것인가”라고 즉각적인 박근혜 대통령 석방을 주장했다.

특히 조원진 대표는 “문재인 정권은 국민을 갑작스럽게 ‘벼락 거지’로 만들고, ‘벼락 채무자’로 만드는 등 국민을 벼랑 끝으로 내몰면서도 진정성 있는 사과 한마디 하지 않고 있다”면서 “온갖 거짓과 불법, 무능과 무책임으로 점철된 문재인 정권이 끝까지 국민의 고통과 분노를 외면한다면 대한민국 역사상 가장 무능력한 독재정권으로 기록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희윤 기자  bond003@sisamagazine.co.kr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