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96번째 업무협약, 코로나19 안내모니터링 AI 활용한다
상태바
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96번째 업무협약, 코로나19 안내모니터링 AI 활용한다
  • 신진화 기자
  • 승인 2021.06.21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1일 SK텔레콤 AI ‘누구 케어콜’ 서비스 활용 코로나 대응 업무협약
- 자가격리자, 백신 접종 등 안내모니터링 인공지능이 대신 수행
- 인공지능 활용으로 코로나 근무직원 업무가중 70% 이상 경감 기대
- 감염병 관련 AI솔루션 개발, 산업생태계 조성 등 지속적 협력 추진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1일 오후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SK텔레콤 이현아 AI&CO장과 인공지능 활용 코로나19 방역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_광주광역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1일 오후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SK텔레콤 이현아 AI&CO장과 인공지능 활용 코로나19 방역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_광주광역시).

[시사매거진/광주전남] 7월 이후부터는 광주에서 코로나19 자가격리자, 백신 접종 등 직원이 직접 안내하던 모니터링 서비스 업무를 대신해 인공지능 솔루션이 수행한다.

광주광역시는 21일 이용섭 시장, SKT 이현아 AI&CO장, 이영탁 CR지원담당, 심상수 서부Infra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의 안전한 방역체계 구축과 효율적 관리를 위해 SK텔레콤㈜(이하 SKT)과 인공지능 ‘누구(NUGU) 케어콜’ 활용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광주시가 추진해온 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기반 조성을 위한 96번째 업무협약이다.

주요 협약내용은 ▲코로나19 상황대응 및 효율적 관리를 위한 인공지능 ‘누구 케어콜’ 사업 공동협력 ▲광주광역시는 ‘인공지능 누구 케어콜’이 산하기관 등에 적극 도입·활용될 수 있도록 협력 ▲SK텔레콤(주)는 인공지능 ‘누구 케어콜’ 서비스를 광주광역시에 제공해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협력 ▲기타, 감염병 관련 AI서비스 개발 및 보급, 데이터산업 육성 등에 있어 상호 우호적 관계를 지속하기 위해 노력 등이다.

SKT 누구(NUGU) 케어콜은 자가격리자의 발열, 체온, 기침, 목 아픔 등을 확인하고 안내하기 위한 ‘코로나 케어콜’과 백신 접종 대상자 일정 사전 안내 및 접종 후 이상 반응 여부를 확인하는 ‘백신 케어콜’ 서비스가 있다.

기존의 이동통신망에 구축돼 별도의 앱이나 기기 없이 손쉽게 이용할 수 있으며 어떤 장애가 발생하더라도 SKT에서 실시간 관제와 대응으로 안전한 서비스가 가능하다.

이번 협약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백신 접종 등 계속된 방역 활동으로 지쳐있는 전담 공무원의 업무가중(피로도)이 70% 이상 경감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감염병 관련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 데이터산업 육성, 산업생태계 조성 등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 실현을 위해 SKT와 지속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오늘 협약으로 SK텔레콤에서 제공한 인공지능 ‘누구 케어콜’ 서비스를 활용함으로써 코로나19에 보다 효율적으로 대응하고 전담 공무원들의 업무 가중이 줄어들기를 기대한다”며, “광주시는 감염병 대응 AI솔루션 개발, 데이터산업 육성, 산업 생태계 조성 등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 실현을 위해 SK텔레콤과 지속적으로 협력관계를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신진화 기자 hero1145@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